태터데스크 관리자

도움말
닫기
적용하기   첫페이지 만들기

태터데스크 메시지

저장하였습니다.

2009. 4. 13(월) 날씨 약간 우울. . .

 

한동안 총장님 쫒아다니며 " 부당해고 철회하라" 를 외치면서 기운이 났었는데. . .

보이지 않는 적이 더 무섭다고 했던가?! 정말 그런듯하다.

아마도 지금 이렇게 천막을 지키고 명진당 로비를 지키며 매번 찢겨나가는 대자보를 붙이며 활동하는 것이

더 힘든 투쟁이 아닌가 싶다.

 ( 보통은 총장실 앞 복도를 점거하고 ( 복도도 점거가 되나?! ㅋㅋ) 앉아 농성을 하는 것이

    더 힘들다생각하겠지만. .     해보니까 그게 더 힘이 난달까?! 함께 모여있는 부분도 그렇고. . .)

 

나 자신과의 싸움이 시작되는 시기인가보다.

곰이 마늘과 쑥을 먹으며 50일을 지냈으면 사람은 아니더라도 사람과 곰의 중간쯤으로는 변하지 않았을까?!

곰도 백일이면 사람이 된다는데. . .우리는 언제쯤 명지대에서 사람이 될까?

 

우리는 지금 투명인간 놀이?를 하고 있다.

아침 점심 저녁. . . 매일 캠퍼스별로 많아야 5~6명의 여자들이 모여 집회를 열고 소리친다.

집회라고 해봐야 10여분 동안 구호 몇개와 노래 . . .  목이 아프다.

 

지나가는  사람들은 그저 지나칠 뿐 별 관심없는 듯 보인다.

대지의 들꽃도 그랬을까?  그래도 들꽃이 들풀보다는 나을라나?!

 

봄인데. . . 봄에는 단연 개나리에 벚꽃. . . 그런 기득권을 누리는 꽃 아래에 이름모를 들꽃도 피어있다.

아주 가까이 다가가 열심히 들여다보아야나 알 수 있는 들 꽃. . . 꽃이 맞나 싶을 만큼 작은 들꽃도 꽃이다.

우리를 비유한다면 민들레는 될까? 

아니. ..민들레도 들꽃중에서는 꽤 힘이 있으니.. . 바닥에 붙은 이름모를 작은 들꽃 쯤 되려나??!!!

 

갑자기 바람이 분다. 봄바람이. . . 봄인데. . .

우리 조합원들 꽃같은 나이에 봄바람 쐬고 싶겠다.. .  아줌마인 나도 이런데. .딘당맞을 세상.. .

 

" 우리는 일하고 싶다. 부당해고 즉각 철회하라!!! " 


 

[명지대 비정규직 노동자들의 투쟁에 힘이 되어 주세요!]
http://cafe.daum.net/MJU-MWM

여러분들의 방문을 기다리고 있습니다.

재학생,졸업생 분들은 까페의 <연명자보 동참> 게시판에서 연대서명자보
동참하실 수 있습니다~^ ^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려요!!



 파업 중인 쌍용차 노동자들에게
지지를 보냅시다!
 
쌍용차지부(sym.nodong.org)
쌍용차 비정규지회(cafe.daum.net/ssybj)
쌍용차 가족대책위(cafe.daum.net/ss-family)
씽용차 공동투쟁본부(ssang.nodong.net)

지지의 글을 남겨주세요
파업 지지 모금을 전달하거나 점거 파업에 필요한 물품들을 지원해 줄 수 있습니다.
각종 매체와 인터넷 등에 파업을 지지하고 정당성을 알리는 글을 올립시다.

Posted by 아프로켄

댓글을 달아 주세요